언론 뉴스  |  국제웰빙전문가협회에 오심을 환영합니다. > 소개 > 언론 뉴스

언론 뉴스 김영진 전 장관이 유네스코를 방문하여 3대 민족 민주 평화운동 등재 신청
2016-05-27 23:07:10
대한민국명강사개발원

사)4.19혁명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등재 신청 의향서 제출

 



한국의 근.현대사속에 일제36년의 억압통치하에서 조국의 해방과 자유를 쟁취하기 위해 몸부림친 3.1운동과, 독재정권에 분연히 일어서서 싸운 청년 학생들의 정의로운 항쟁인 4.19혁명! 그리고 일부 정치군인들에 의해 시도된 정권찬탈 음모에 분연히 일어서서 맞서 싸운 5.18 민주화 운동 등 3대 민족.민주.평화운동을 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하기 위해 창설된 사)4.19혁명UN/유네스코 등재 및 기념사업위원회(이사장:김영진 전.농림부장관)는 창립 2주년을 맞아 지난 5월25일 파리의 유네스코 본부에 등재 추진 의향서를 제출한데이어 신청서를 접수시켰다.

동 추진 기구는 2014년 3월에 4.19혁명 기념관에서 등재추진위원회를 창설하고 상임고문에 김영삼 전 대통령, 송월주 전 조계종 총무원장, 한양원 민족종교협의회장, 고 이기택 4.19 혁명공로자회 대표, 이만섭 전 국회의장, 김원기 전 국회의장, 박관용 전 국회의장, 김삼환 NCCK 전 회장, 김범일 가나안농군학교 총재, 전병금 전 기장총회장, 김경철 CTS회장 등을 상임고문으로 위촉했다.

이사장 겸 상임대표는 김영진 전 장관과 이사 겸 공동대표에 황우여 전 사회부총리와 문승주 4.19민주혁명회장이 각각 맡고, 이사에는 장상 전 국무총리 서리, 소강석 한기연지도목사, 김덕룡 전 정무장관, 박해용 4.19선교회장, 박주선 국회교문위원장, 전용태 세계성시화총재, 박겸수 4.19영령을 모신 강북구청장이 맡았다. 감사에는 경수근 변호사, 장헌일 명지대 교수가 맡아서 4.19단체 정계 교계 학계 시민사회단체소속 보수와 진보 그리고 출신지역과 여야를 초월한 각계인사가 맡음으로서 광범위한 기구로 출범했다.

그동안 각계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등재기구 기획단의 정해구 교수(성공회대), 손동유 교수(명지대), 이덕재 처장(전 시민의 소리 편집국장)등이 꾸준히 등재신청서류 작성에 임했으며 각계 주요인사 채록만 아니라 민주화운동본부와 4.19혁명 도서관 그리고 정부기록관에 보관중인 방대한 자료들로 지난 2년 동안 작업한 내용들을 정리하고 이를 영문으로 번역한 결과물을 프랑스 파리에 있는 유네스코 본부에 등재하기 위한 절차를 마쳤다.

김영진 사)4.19혁명 UN/유네스코 등재 및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이사장은 “지난 2011년 8월 우여곡절 끝에 마침내 5.18광주 민주화 운동의 기록물이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데 이어 4.19혁명 발생 56주년을 맞은 올해 마침내 등재 신청서를 제출하게 되어 매우 뜻 깊고 거룩한 순국의 재단에 피를 뿌려 민주와 인권 정의를 수호하신 4월 영령들과 그 유족 구속 부상자등 수많은 가족들의 헌신적 노고에 삼가 머리숙여 애도와 함께 위로의 뜻을 표한다“고 말하고 ”이제 우리는 그동안 프랑스 혁명사를 부러운 눈으로 바라만 보아왔으나 이번에 등재를 마치면 자랑스러운 우리의 역사도 UN/유네스코의 국제적 공인으로 프랑스 혁명사와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됨으로서 우리 한민족의 우수성과 함께 우리 전 국민은 물론 특히 청년대학생들과 지구촌 175개국의 700만 한인들의 민족적 자긍심을 드높이는 쾌거를 이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영진 이사장은 “유네스코는 정부와 NGO 두 채널을 통해 등재신청을 받아왔는데 이는 가해정권의 연장선상에서의 있을 수 있는 증거 인멸과 등재방해 등에 제도적으로 대처해 왔으며 14개국의 근현대 인권기록물이 공인받고 있다. 따라서 지난 1주일동안 파리의 유네스코본부의 엥기다 사무수석 부총장과 마리안 등재업무 담당관등과 만나 4.19혁명 등재추진 의향서 제출을 완료하고 앞으로 ‘지구촌 유네스코 인권기록물 보유국 국제기구’를 결성하여 순회 전시회 공동 개최와 노벨평화상 수상자 초청 기념강연회 개최, 유네스코 국제평화대상제정 공동 수여 등을 적극 추진키로 합의했다. 그리고 2017년 초 한국에서 유네스코와 국제기구를 창설하기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 일을 추진한 김영진 전 장관은 국민행복강사 김용진 교수가 설립한 국제웰빙전문가협회 행복대사단의 상임고문이다.

행사문의 : 사무처장(010-7298-3009)
자료제공 : 행복대사단(1636 누르고 "행복대사")


 
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오시는길
상호 : 국제웰빙전문가협회 | 대표 : 김용진 | 협회 등록번호 : 5110887968 | TEL : 010-7788-2232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석교동 10-4. 201~203호 | E-mail : academy01@daum.net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대전동구-136호 | COPYRIGHT(C) 국제웰빙전문가협회 . ALL RIGHT RESERVED.